스케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왕시, 기후변화에 대응한 맞서기 운동 본격 추진
동아에코빌 아파트&탄소발자국 줄이기 운동 협약식
 
정유리 기자   기사입력  2018/09/07 [09:38]
▲     © 의왕뉴스 편집실

 

▲     © 의왕뉴스 편집실

 

▲     © 의왕뉴스 편집실


의왕시가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하여 주민이 주도하고 생활화 하는 탄소발자국 줄이기 운동을 본격 추진하고 있다. 의왕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지난 달 9일, 한진해모로아파트와의 탄소발자국 줄이기 운동 협약에 이어 28일에는 동아에코빌아파트와 협약식을 갖고, 각 세대의 에너지 진단 및 모니터링·에너지 절약 교육 실시 등 탄소발자국 줄이기 운동을 공동 추진하기로 상호 약속했다. 이후 세대 에너지 진단을 실시하고 최종적으로 11월에는 우수 참여가구 시상식을 갖는다. 탄소발자국이란, 일상생활 속에서 만들어 내는 이산화탄소의 총량을 탄소발자국으로 표시하게 하는 데에서 유래했으며 이는 지구 온난화의 원인인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감소시키고자 하는 취지에서 사용하기 시작한 개념이다. 김용수 녹색환경과장은 “온실가스 증가는 지구온난화로 이어지고 이는 폭염과 같은 기후변화를 발생시켜 우리 삶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며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시민들이 탄소발자국 줄이기 운동에 동참하여 기후변화에 대한 경각심을 가졌음 한다”고 강조했다.

▲     © 의왕뉴스 편집실

 

▲     © 의왕뉴스 편집실

 

▲     © 의왕뉴스 편집실

 

▲     © 의왕뉴스 편집실

 

▲     © 의왕뉴스 편집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9/07 [09:38]  최종편집: ⓒ 의왕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