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정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곳이 무릉도원이다!”
‘계곡’과 ‘보양식’있는 경기도로 가자!
 
박미나 기자   기사입력  2017/08/09 [21:15]

연일 무더위가 이어지는 8월. 울창한 숲 사이로 맑은 물이 굽이치는 계곡을 상상하는 것만으로 즐겁다. 더 늦기 전에 가까운 경기도 계곡으로 떠나야 한다. 마침 지난 장마 탓에 계곡마다 수량이 풍부하니 제대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그리고 계곡 옆 맛집을 찾아 더운 여름을 견딘 내게 든든한 보양식을 선물해보자.       

 

▶ 한적한 계곡 피서, ‘양평 사나사 계곡 & 옥천냉면’

▲     © 의왕뉴스 편집실
▲     © 의왕뉴스 편집실


태조 이성계가 ‘용이 날개를 달고 드나드는 산’이라 칭한 용문산. 그 첫째 봉우리인 가섭봉에서 백운봉으로 흐르는 능선 아래 사나사 계곡이 위치한다. 울창한 숲과 주변경관이 좋아 한여름 피서지로 제격인 곳이다. 계곡입구에 있는 무료 공영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숲길을 따라 오르면 양쪽으로 번갈아 계곡이 이어진다. 물놀이는 아래 계곡에서 시작해도 좋지만, 조금 더 위쪽에서는 보다 한적하게 계곡을 즐길 수 있다. 계곡 위쪽에 고려 초에 건립된 고찰 사나사가 있으며 용문산과 백운봉의 등산로와 연결된다. 사나사 계곡에서 물놀이를 즐긴 후, 점심으로는 양평 옥천의 상징인 옥천냉면이 어울린다. 냉면은 본디 겨울음식이지만 무더운 여름에 더 잘 어울리는 법. 도톰한 면에 담백한 육수가 어우러지는 옥천냉면 한 그릇은 더위를 날려버리기 충분하다. 부드러운 편육과 큼지막한 완자를 곁들여 더욱 푸짐하게 즐겨도 좋다.

▲     © 의왕뉴스 편집실


▣ 주소 : 경기도 양평군 옥천면 용천리 (사나사계곡)
▣ 문의 : 031-770-3132 양평군청/양평관광
▣ 옥천냉면 : 옥천냉면 황해식당 031-772-9693/ 옥천고읍냉면 031-772-5302


▶ 도심에서 즐기는 계곡 ‘용인 고기리 계곡 & 누룽지백숙’

▲     © 의왕뉴스 편집실

 

▲     © 의왕뉴스 편집실


든든한 보양식도 먹고 아이들과 함께 가벼운 물놀이를 원한다면 고기리 계곡이 답이다. 계곡은 수심이 낮고 물살이 느려 아이들이 안전하게 놀 수 있다. 작년 주말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 바캉스특집’에 고기리 백숙 먹방이 방송되며 주목 받았다.
물론 방송 전에도 고기리는 도심에서 가깝고 주위에 맛있는 음식점이 많아서 용인, 수원 등 수도권에서는 이미 이름난 곳이다. 용인서울고속도로가 생기면서 서분당IC를 이용한 접근성도 좋아졌다. 여름보양식 중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닭백숙이다. 큼지막한 닭에 한약재와 대추를 넣고 푹 삶아낸 백숙은 담백하면서 부드럽다. 찹쌀을 넣고 죽을 쑤어도 좋지만 고기리 계곡에서는 대부분 찹쌀 누룽지를 더한 누룽지백숙을 선보인다. 큰 뚝배기에 가득 담겨 나오는 누룽지 닭죽은 더욱 고소하고 쫄깃한 식감도 좋다.
백숙의 닭다리를 하나 뜯고 누룽지 닭죽까지 한 그릇 먹으니 뱃속이 따뜻해지며 기운이 솟는 기분이다. 식사 후에 시원한 계곡에 발을 담그면 세상 부러울 것이 없다. 멀리 떠나는 휴가도 좋지만, 가까운 곳 일상 속에서도 충분히 알찬 휴가를 보낼 수 있다.

▲     © 의왕뉴스 편집실


▣ 주소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고기동 (고기리 계곡)
▣ 문의 : 031-324-2114(용인시 콜센터)
▣ 누룽지백숙 : 귀래정 031-263-8266/ 장수촌 031-262-7711


▶ 나를 위한 휴식과 힐링, ‘가평 화악산계곡 & 막국수’

▲     © 의왕뉴스 편집실

 

▲     © 의왕뉴스 편집실


화악산 계곡은 가평의 북쪽 가장 깊숙한 곳에 위치한다. 그만큼 공기 좋은 청정지역이라 머무는 것만으로 힐링이 되고 넓은 계곡에 수량이 풍부해서 다양한 즐거움이 가득한 계곡이다. 어린아이를 동반한 가족여행객은 수심이 얕고 잔잔한 아래 계곡 ‘버들아치’ 부근이 물놀이하기 좋다. 위쪽 ‘광악마을’ 앞 계곡은 성인들도 바위에서 시원하게 물로 뛰어들 수 있는 다이빙 포인트다. 계곡을 품은 화악산은 높이 1,468m로 경기도에서 가장 높은 산이다. ‘경기 5악’ 중 으뜸인 웅장한 산세는 강원도 화천까지 이어지며 주변의 명지산, 백운산 등과 함께 깊은 골짜기를 형성했다. 땀 흘리고 지치기 쉬운 8월에는 메밀이 좋다. 메밀은 체내의 습기를 없애고 열을 내려준다. 또 식이섬유가 풍부해서 위장 건강에도 도움을 준다. 대표적인 메밀음식은 역시 막국수다. 가평에는 이름난 막국수집이 유난히 많은데, 가평읍내는 물론 화악산 계곡 인근의 북면소재지 일원에서 쉽게 찾을 수 있다. 메밀가루를 직접 반죽하고 눌러서 만든 막국수는 구수하고 담백하다. 동치미육수를 부은 시원한 물막국수도 좋고 비법 양념을 더한 매콤한 비빔막국수도 잃었던 입맛을 살린다.

▲     © 의왕뉴스 편집실


▣ 주소 : 경기도 가평군 북면 화악리 (화악산 계곡)
▣ 문의 : 031-580-2114(가평문화관광)
▣ 막국수 : 송원막국수 031-582-1406/ 두메막국수 031-582-4188


▶ 가족과 즐기기 좋은 계곡, ‘가평 명지 계곡 & 오리백숙’

▲     © 의왕뉴스 편집실

 

▲     © 의왕뉴스 편집실


가평 명지계곡은 명지산 골짜기에서 시작되어 가평천까지 이어지는 계곡이다. 울창한 숲과 높이 솟은 산세를 자랑하는 명지산은 가평의 명산으로 생태보존지역이다. 명지 계곡 또한 물이 맑고 수량이 풍부하니 숲 속에서 물놀이를 즐기기 좋은 곳이다. 특히 가평천과 만나는 지점 부근은 웬만한 수영장 부럽지 않은 넓은 물놀이장이 형성돼 가족단위 방문객들이 즐기기에 알맞은 곳이다. 인근의 명지산 생태전시관을 관람할 수 있고 주변에 주차장과 공중 화장실 등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가평천변 공원에 텐트를 쳐도 좋고 물가에 설치된 그늘막 평상을 빌려 즐겨도 좋다. 가평읍에서 명지 계곡으로 향하는 길 주변에 많은 펜션과 캠핑장을 이용해 하루를 머물러도 좋은 곳이다. 여름 보양식하면 오리가 빠질 수 없다. 계곡 주변의 식당을 찾아 든든한 보양식을 즐겨본다. 튼실한 오리에 갖은 한방재료를 더한 오리백숙은 맛도 좋고 건강에도 좋다. 오리고기에 함유된 불포화지방산은 체내에 축적되지 않아 다이어트에 도움을 주며 해독작용과 혈액순환에도 좋은 것으로 전해진다.

▲     © 의왕뉴스 편집실


▣ 주소 : 경기도 가평군 북면 도대리 (명지계곡)
▣ 문의 : 031-580-2114(가평문화관광)
▣오리백숙 : 동기간 031-581-5570/ 뚝마루가든 010-3791-2655

 

Tip
맑은 물과 숲을 편안히 누리는 포천 여행 즐기는 팁!


포천을 생각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이 바로 국립수목원이다. 국립수목원을 제대로 즐기고 싶다면 수목원 해설을 들어보자. 수목원 해설 자체는 예약이 아니라 선착순으로 진행되지만 국립수목원은 반드시 예약해야 입장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산림동물보전원에서 우리나라의 산에 서식하는 동물들을 만나 보는 것은 어떨까. 국립수목원 탐방이 끝난 후에는 찾아가는 양조장 배상면주가의 전통술 갤러리 산사원에 방문하자. 전통주 박물관을 관람하고 가양주 빚기 체험을 해볼 수 있다. 체험 후에는 운악레저타운의 수영, 승마, 호수에서 낚시 등을 한 후 하룻밤 묵어가자. 숲에서 글램핑이 가능하니 이용해도 좋다. 다음 날에는 스타팜, 6차산업인증업체 신궁전통한과의 국내 최초의 한과 테마 박물관 한가원에서 박물관을 관람한 후, 직접 한과를 만들며 전통의 맛을 체험해 보자.

? 국립수목원 :

▲     © 의왕뉴스 편집실

 

포천의 국립수목원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수목원으로, 광릉 수목원이라고도 불린다. 국내 최초의 국립수목원으로 지정된 만큼, 잘 관리된 수목들과 짜임새 있는 정원들을 자랑한다. 침엽수원, 관상수원, 맹인식물원 등 15개의 전문수목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숲생태관찰로, 수생식물원 등 들를 만한 시설이 많다. 특히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20여 수종의 종단, 횡단면이 전시되어 있는 산림박물관이 특별하다. 울창한 나무 사이로 산책을 하다 보면 세상의 시름도 표표히 멀어져 갈 듯한 곳이다. 예약제로 입장 가능함에 주의하자.

 

? 배상면주가 :

▲     © 의왕뉴스 편집실

 

배상면주가에서 운영하는 포천의 술갤러리 산사원에는 전통술박물관이 있어 우리 술이 빚어지는 과정을 흥미롭고 체계적으로 볼 수 있다. 술을 만들고 보관했던 옛 도구들이 손때 어린 모양으로 전시되어 있고, 전통주 지도며 가양주(집에서 빚는 술)의 역사 등도 볼 수 있다. 막걸리를 직접 빚는 체험과 마셔 보고 싶은 술을 조금씩 맛볼 수 있는 시음 시간도 특별하다. 전통미가 느껴지는 박물관 안팎의 시설이며 많은 이들의 소원을 매단 커다란 술항아리가 줄을 지어 있는 산사정원까지, 우리네 술처럼 향기로운 하루를 맛볼 수 있을 것이다.

 

? 운악레저타운 :

▲     © 의왕뉴스 편집실

 

포천 운악산 자락에 위치한 계곡형 자연휴양지인 운악레저타운은, 다양한 레저와 테마를 지닌 활동을 즐길 수 있어 가족이 함께하기에 좋은 곳이다. 모든 캠핑 장비와 침구 시설이 갖추어진 글램핑 존이 인원, 용도 등에 맞게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어 쾌적하게 캠핑을 즐길 수 있다. 그밖에도 방갈로 존, 연회장, 워터슬라이드가 있는 수영장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낚시, 승마 등을 즐길 수 있는 체험 존이 있다.

 

? 한가원 :

▲     © 의왕뉴스 편집실

 

한가원은 한과를 테마로 한 박물관이다. 이곳의 한과문화박물관 내에 있는 한과역사관에서는 한과의 유래 및 제조 과정을 볼 수 있고, 세계의 전통과자 등 다양한 정보를 접할 수 있다. 한과문화교육관에서는 가족·단체가 함께 한과 만들기를 체험할 수 있는데, 유과, 약과, 매작과와 다식, 강정 등의 한과를 만들며 한과의 풍미를 가깝게 느낄 수 있다. 그밖에도 다도 및 탈 만들기 등의 전통공예 체험이 있어 전통문화를 익힐 수 있다.

 

[코스정보]
국립수목원(수목원 해설 1시간, 관람 1시간) → 26.57km, 40분 → 배상면주가(산사원 전통주박물관 관람 60분, 가양주빚기 120분) → 운악레저타운(수영, 승마, 낚시 체험 2시간, 숙박) → 24.76km, 29분 → 한가원(한과문화박물관 관람 40분, 한과만들기 40분~90분)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8/09 [21:15]  최종편집: ⓒ 의왕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